Sunday, February 2, 2014

honda 4q2013cy (3q2014fy)



http://world.honda.com/investors/library/presentation/2013/3q/2013-3q-all-e.pdf







토요타를 제외하면 나머지 자동차 업체는 현지생산 비중(대략 80%)이 높아서 엔화 약세의 수혜를 보기 어렵다고 2명 정도를 뺀 자동차 애널들이 주장했었다.

앞으로는 무슨 얘기를 할까?

내가 보기에는 혼다의 실적개선이 토요타보다 느리고 적게 나타난 이유는 금융 위기 이후에 실적의 감소가 토요타보다 적었기 때문이다. 마진의 감소도, 시장점유율의 감소도 토요타보다 적었다. 이것은 현지 생산 비중뿐 아니라, 미국시장에서 토요타의 연이은 악재도 관련이 있다.

실제로 엔화약세는 정도의 차이 시차를 두고 일본 자동차기업의 실적에 큰 영향을 주고 있다. 누차 반복하지만, it분야와는 다르다. 또한 엔화약세가 한국 자동차의 실적에 영향을 주지 않을 것이라고 보기 어렵다. 일본기업이 증가된 이익을 가격할인에 쓰는 것이 아니라 연구개발, 투자 등의 다른 분야에 쓰면 그 효과는 느리지만, 더 크게 나타날 수 있다.

한국 자동차들의 대응 뿐 아니라 한국 자동차 애널의 대응도 주의깊게 지켜보자.
투자보다는 관찰이 필요한 분야로 보인다.


-------------
추가1

日 1월 신규 차량판매 27.5%↑…17년來 최고


http://www.thestreet.com/story/12302123/1/why-honda-hmc-is-down-today.htm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