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ednesday, February 20, 2013

3doodler






http://www.the3doodler.com/

3d 프린터 대용으로 쓸 수는 없을지 몰라도 몇 만원대의 가격이라면 어떤 용도로든 쓸모가 있을 것이다.

3차원으로 그릴 수 있다는 것은 실용성을 떠나서 자체로 재미있는 일이다.



3M, corning, seagate, wdc





MMM Chart
MMM data by YCharts



GLW Chart
GLW data by YCharts



STX Chart
STX data by YCharts



WDC Chart
WDC data by YCharts



WDC Chart
WDC data by YCharts

경향하우징페어 두번째 참관


작년에 이어 두번째 참관이다.
LG, 한화는 이번에도 참여하지 않았고, OCI는 작년에는 크게 전시하더니 이번에는 보이지 않는다. KCC는 더 큰 부스를 만들어서 전시하지만 내용은 부실해지고 인테리어 상담하는 직원과 자리가 많아졌다.

LED조명, 시스템 창호, 태양열/태양광, 공구, 한옥, 나무집, 외장재, 바닥재 등의 비율의 비슷한 것 같은데, 전체적으로 줄고 동네에서 흔히 볼 수 있는 가구 전시가 많이 늘었다.

작년에는 기억나는 외국업체가 한 두개 있었다. 그런데 올해는 일본업체들 몇개 (히노끼 등), 대만업체 한 개, 중국업체 몇 개, 기타 외국업체 몇 개 등 작년보다 외국업체가 늘었다.

전체적으로 작년보다 부실하다.
경기의 탓일까?

그래도 새로운 것들이 많으니 시시한 전시회들보다는 백 배 낫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