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uesday, April 1, 2014

minsky trends







하이먼 민스키, 민스키 모먼트, 금융 불안정성, 폰지 금융 등.
미국, 중국 등 거품이 커질 때 벌어지는 현상에 대한 적당한 설명이 필요하면 사람들이 거론한다.
최근에 언급 빈도가 증가하고 있어서, 혹시 하는 생각에 찾아봤다.
작년부터는 사건이 발생하면 빈도가 증가한다.

왜일까?
사람들이 위기에 민감해져서 공부를 하기 시작했기 때문이다.

그래서 지금은?
덜 위험하다고 느끼고 있는 것이다.

진짜 덜 위험해졌나?
그럴 리가 있나.

그럼?
숫자를 보는 것이 아니라 눈치를 보고 있다.

뭘 봐야 되나?
숫자가 이해가 안 되면 눈치라도 봐야 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