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riday, July 11, 2014

japan machinery orders


http://www.esri.cao.go.jp/en/stat/juchu/1405juchu-e.html

Chart-1 Total Value of Machinery Orders and Chart-2 Private Sector (exc. Volatile Orders)


- The total value of machinery orders received by 280 manufacturers operating in Japan decreased by 30.5% in May from the previous month on a seasonally adjusted basis.

- Private-sector machinery orders, excluding volatile ones for ships and those from electric power companies, decreased a seasonally adjusted by 19.5% in May.

----------------

http://www.bloomberg.com/news/2014-07-10/japan-machine-orders-fall-by-record-as-firms-guarded-on-spending.html


하도 호들갑들을 떨어서 찾아봤다.
세금 때문에 1-2달 가불한 것을 제외하면 일본이 망할 조짐으로 보기 어렵다.



-----------------
추가


Explaining Rock-Bottom Yields on Japanese Bonds

1. boj가 70%이상을 사고 있다.
2. 다른 나라의 금리가 디플레로 인해 떨어지고 있다. 선진국은 대개 3% 이하.
3. 일본의 은행들이 채권 매도를 줄이고 있다. 은행 예금 홍수. 대출 수요는 아직.

좋게 보면
boj가  금리를 낮게 유지할만큼 충분한 현금을 경제에 공급하고 있고, 동시에 위험투자에 대한 수요를 촉발시키고 있다.

나쁘게 보면
boj의 2%인플레에 대한 자극에 대한 노력이 충분치 않아서 투자자들이 위험감수보다는 채권만 쌓고 있다.

내가 보기에는
저렴한 일본 주식, 부동산에 대한 투자를 외국인들이 고려하고 있고, 이러한 엔화에 대한 실수요가 엔화 약세 추세를 막고 있고, 그것이 시장에서 아베노믹스의 실패 가능성을 높게 보는 이유가 되어서 혼란을 가중시키고 있다. 그러나 채권 대비 주식배당, 부동산임대료 수익율이 월등히 높아서 위험 감수에 익숙한 외국인들이 먼저 매수를 한 후에 일본의 투자자들이 천천히 동참할 것이다. 그 전에는 열심히 채권으로 0%대의 금리를 챙기려고 노력할 것이다.

증거는?
앞으로 확인해야지. 어려운 일도 아니니.

다만 아래와 같은 얘기를 하는 일본 경영자도 있다고.
Inflation Is Changing Japan, Says Incoming Suntory President

일본에서 최고 수준이라는 채권 전문가는 전혀 다르게 본다.
http://www.bloomberg.com/news/2014-07-10/gpif-picked-manager-doubting-abe-moves-to-japan-bond-fund-top.html

“The economy’s growth potential is declining, so no matter how much stimulus is injected, a return to deflation is likely under my main scenario.”

채권에 투자하니 저런 생각을 하는지, 저런 생각을 하니 채권에 투자하는지는 닭과 달걀의 논쟁과 같다.

일본경제에 대한 전문적인 판단이 가능한 일본인들도 일본의 미래에 대한 생각은 다르다.
그럴 때는 창이 열려있는 것이다.



GBP vs KRW





파운드의 강세는 이해할 수 있다.
원화의 강세도 이해할 수 있다.
그런데 파운드와 원화의 높은 관련성에 대해서는 선뜻 수긍하기 어렵다.

직접적으로 큰 관련이 없는 나라이기 때문에 서로간의 인과관계를 찾기 어렵고, 공통의 변수가 존재한다는 것이다.
문제는 나의 상식으로는 두 나라가 달라도 너무 다르다는 것이다.


영국이 지금 어떤가?

높은 미국, 금융, 항공, 군수 의존. (숫자 확인 필요)
성장율 낮게 유지.
실업율 하락.
소비, 판매 회복.
제조업, 서비스업 pmi호조.
사상 최고의 부동산 거품.
주식시장 2000년, 2007년 상단
인플레이션 1.5%. 하락중이나 디플레 우려 크지 않음.
10년물 금리 2.7%, 기준금리 인상 임박 가능성.

그럼 한국은?
마이 다름. 다름. 다름.


금융위기 이전 환율이 기준이라면 미국, 유럽과의 차이는 약 10% 이상.
한국, 영국의 환율이 펀더멘탈 대비 심하게 저평가 되었었다면?
영국이 금리를 올리면 차이는 더 빨리 좁혀질 수 있다.
한국이 금리를 내리면 차이가 더 느리게 좁혀질 수 있고, 나중에 한 방에 좁히게 될 것이다.

만약 엔화가 달러, 유로 대비 강세로 전환한다면?
차이는 더 빨리 좁혀질 것이다. 지금 그럴 가능성에 베팅하는 사람들이 많은 모양이다.


평균 회귀가 지배하는 세상.
쳇바퀴에서 벗어나고 싶으면 평균을 움직여야 한다.





호텔롯데 주주에 관한 사항


롯데 그룹을 조사하다가 호텔롯데의 주주명단을 보게 되었다.
3번을 빼고 1번부터 12번 투자회사가 70%가 넘게 들고 있다고 한다.
저 중에 2번의 대주주는 일본의 롯데상사라고. 나머지는 모른다.

합병, 분할을 3번쯤하면 소유주조차도 구분하기 어려울 듯하다.
외부인이 아예 구분하기 어렵게 저리한 것은 아닐까 하는 의심이 드는 특이한 작명, 지배구조이다.

광윤사의 대표는 신격호.
일본롯데홀딩스는 광윤사의 자회사.
패미리는 일본롯데홀딩스의 손자회사 (증손? 고손?)

-----------------------

최대주주 및 특수관계인의 주식소유 현황
(기준일 :2014년 03월 31일)(단위 : 주, %)
성 명관 계주식의
종류
소유주식수 및 지분율비고
기 초기 말
주식수지분율주식수지분율
일본
(주)롯데홀딩스
최대주주보통주9,757,50019.079,757,50019.07-
일본 주식회사L
제4투자회사
주요주주보통주8,000,00015.638,000,00015.63-
일본 주식회사L
제9투자회사
주요주주보통주5,325,00010.415,325,00010.41-
일본 주식회사L
제7투자회사
주요주주보통주4,810,0009.404,810,0009.40-
일본 주식회사L
제1투자회사
주요주주보통주4,400,0008.604,400,0008.60-
일본 주식회사L
제8투자회사
주요주주보통주2,950,0005.762,950,0005.76-
일본 주식회사L
일본 (주)광윤사
주요주주보통주2,790,0005.452,790,0005.45-
일본 주식회사L
제10투자회사
주요주주보통주2,270,0004.442,270,0004.44-
일본 주식회사L
제12투자회사
주요주주보통주2,150,0004.202,150,0004.20-
일본 주식회사L
제6투자회사
주요주주보통주2,030,0003.972,030,0003.97-
일본 주식회사L
제5투자회사
주요주주보통주1,842,5003.601,842,5003.60-
일본 주식회사L
제11투자회사
주요주주보통주1,700,0003.321,700,0003.32-
일본 주식회사L
제2투자회사
주요주주보통주1,700,0003.321,700,0003.32-
일본 (주)패미리주요주주보통주1,080,0002.111,080,0002.11-
(주)호텔롯데자사주보통주86,8020.17      86,8020.17-
롯데칠성음료(주)계열사보통주41,5140.0800-
롯데제과(주)계열사보통주 41,5140.0800-
롯데쇼핑(주)계열사보통주79,2540.1500-
롯데상사(주)계열사보통주37,7400.0700-
롯데건설(주)계열사보통주79,2540.1500-
(주)대홍기획계열사보통주3,7740.0100-
(주)바이더웨이계열사보통주00283,0500.55-
보통주51,174,852100.051,174,852100.0-
우선주-----
51,174,852100.051,174,852100.0-

※ 최대주주현황 : 일본 (주)롯데홀딩스












smfg, japan bank



Sumitomo Mitsui Financial Grp, Inc.(ADR)
(NYSE:SMFG)

배당


이익 증가


주주자본 증가


보유 주식 지속 감소.



외국인 주주 지속 증가



자본건전성 확보 등의 핑계가 없는 것은 아니지만, 일본 평균에 비해 은행들의 배당성향이 20% 수준으로 낮다.

per 5-9 사이, 배당수익율은 1-3% 사이.

일본의 은행들을 보면 싼 게 비지떡이라는 생각이 들지만, 한국의 비지떡들보다 싸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