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ednesday, October 15, 2014

investment - PNFI, profit, loan, capacity utilization, budget deficit


가끔 이런 그림을 확인하고 나면 불가능한 일을 걱정할 필요가 없어진다.

그런데 fred가 바뀐 뒤로 불편해진 것이 한 두가지가 아니다.
몇 년 동안 항상 새로 추가되는 것들이 있었는데, 이제는 없어지거나, 짧아져서 쓸모없어지는 것들이 생긴다.
아래 그림들과 s&p500을 겹쳐보면 시원한데, 짧아서 쓸만하지 않다. 조금 길게 제공하는 wilshire는 흥이 안 난다.
그냥 머릿 속에서만 겹쳐본다.


아래 그림을 요약하면

벌어서 투자하고, 빌려서 투자하고, 그럴 때 정부가 세금을 더 걷고 적자는 감소한다.
지금은 여전히 벌어서 투자하고도 남는 시기이다.
그런데 과거만큼 투자하지 않는다. 설비가 아직 2%는 남고 있다.


































No comments:

Post a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