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riday, December 4, 2015

시험


큰애의 정시 관련한 전략을 짜기 위해 입시설명회에 다녀온 마눌과 고심을 거듭하던 중, 논술시험을 봤던 대학에 합격했다는 사실을 확인했다. 아직 4개가 더 남기는 했지만 무조건 고다. 재수는 없다.

애가 학원을 기피하고, 부모가 보낼 능력도 없어서 여름 두달 논술학원비 250만원으로 평생 사교육비 지출을 끝냈다. 그래도 애엄마가 3년동안 여기저기 쫓아다닌 발품을 환산하면 적지는 않을 것이다. 

2번 타자가 남아있지만 그래도 내년 한 해는 입시 스트레스에서 벗어날 수 있을 것이다.
야호.

스카이에듀 덕분에 인강 단가가 많이 떨어졌고, 강의 내용도 좋다는데 투자할 수가 없다.




27 comments:

  1. 축하드립니다.
    Total 사교육비 250만원이면 ROIC가 top of top일 것 같습니다. 진정 고효율 효자네요.

    ReplyDelete
  2. 오웃... 축하드립니다 ^^
    여른 두달 논술학원은 보내야되는구나... 하는 내용이 남네요 ㅋ

    ReplyDelete
    Replies
    1. 감사합니다. 논술은 학교마다 차이가 있어서 혼자 여러학교를 준비하는 것은 어려운 것같아요. 학원에 안 보내기는 어려운데 이것도 인강이 도움이 많이 되었다네요.

      Delete
  3. "...여름 두달 논술학원비 250만원..."

    어마어마하네요...
    @@

    ..
    축하드립니다...
    !!

    ReplyDelete
    Replies
    1. 감사합니다.
      논술에 학교나 부모가 달리 해 줄 수 있는 것이 없고, 내용대비 비용을 생각하면 비싸다고 생각하지는 않습니다.

      Delete
  4. 축하드립니다....^^
    그런데 논술학원비가 왜이리 비싼가요...?

    ReplyDelete
    Replies
    1. 감사합니다.
      단체강의에 첨삭지도, 개인상담 포함 시간당으로 2-3만원 꼴이었으니 비싼편은 아니었던 것같습니다.

      Delete
  5. 형. 진짜 축하해요.. 일단 베이스 깔았으니 더 좋은 결과 있도록 한번 잘 질러보세요 ^^

    형수님이 정말 고생많으셨겠죠? 그리고 정작 본인이 가장 힘들었겠죠..
    다들 고생 많으셨으니 오늘은 가족끼리 통닭에 맥주라도.. ㅎㅎ

    다시한번 축하해요.

    ReplyDelete
    Replies
    1. 수시에 한개 붙었으니 정시는 지원할 수 없고, 남은 대학 발표만 기다리면 되는 상황입니다.
      나가서 고기구워먹고 들어왔어요. ㅎㅎ. 고마워요.

      Delete
  6. 큰일 한개 넘기셨군요. 축하드려요

    ReplyDelete
  7. 오오오오오 진심으로 축하드립니다. 수험생이 제일 힘들었겠지만 가족들 노고도 만만찮은 게 대한민국 입시라는;; 250만원 투자에 수시 합격이면 정말 가성비 최고네요! ㅋㅋ 이제 큰 산 하나 넘었으니 안식년 보내신 후 작은 산도 무사히!

    진심으로 경하드리옵나이다아-

    ReplyDelete
    Replies
    1. 감사합니다. 둘째 걱정은 천천히 하려구요. ㅎㅎ.

      Delete
  8. 과거 제가 말썽을 피워 부모님께 고민을 안겨드렸는데 자제분은 효도했네요. ^^ 축하드립니다. 이왕이면 다른 남은 곳도 다 잘되서 행복한 선택을 할 수 있길 기원드립니다. ^^

    ReplyDelete
    Replies
    1. 감사합니다.
      겪어보니 본인 일보다 자식 일이 스스로 할 수 있는 것이 적어서 더 어려운 것 같습니다. 행복한 고민을 할 수 있으면 더 좋겠지만, 아이는 일단 안도하고 있으니 다행입니다.

      Delete
  9. 축하드립니다. 정말 부모란 힘든 일이네요. 논술학원 250만원으로 사교육비 끝이라니..진정 투자 효과 최고! 아드님이 멋지시네요

    ReplyDelete
  10. 저는 아직 제 대입이 생생해서인지, 아이가 기뻐할 것을 생각하니 즐겁네요.
    겨울 동안 평소 하고 싶은 것도 많이 하고, 즐겁게 대학 생활 준비했으면 좋겠습니다.
    요즘은 대학생활이 빡빡해졌다고 하지만, 그래도 새로운 사람들 만나고 새로운 공부를 하는....
    인생에서 가장 즐거운 시기 중 하나가 아닐까 합니다.

    쓰다보니 저도 설렌다는... ㅎㅎ 다시 한 번 축하드려요. ^^

    ReplyDelete
    Replies
    1. 감사합니다.
      요새는 애가 닥터후만 며칠째 정주행 중이네요. 앞으로도 그냥 하고 싶은 거 있으면 하게 놔두려구요.

      Delete
  11. 축하합니다.@@
    첫째가 앞으로 10년정도 남았음에도 벌써부터 심적 부담이 있는데,
    큰일 치르셨으니 한시름 놓으셨겠습니다.

    ReplyDelete
    Replies
    1. 감사합니다.
      10년이면 그 사이에도 제도변화가 클 것같네요. 최대한 알아서 하도록 놔둔 셈인데, 집집마다 워낙 차이가 커서 어떤게 최선인지는 여전히 잘 모르겠습니다.

      Delete
  12. 정말정말 축하드립니다. 스스로 입시에 성공할했으니, 앞으로 어떤 목표라도 잘 해낼 것으로 보입니다.
    그동안 정말 고생했을 따님, 그리고 보이지 않게 고생하셨을 형수님과 기쁨과 행복의 연말을 보내세요~

    저도 재수 수능 끝난 날 베르세르크 전권 빌려서 본 추억이 떠오르네요. (소주 2병과 함께 였습니다. ㅋㅋㅋ)

    ReplyDelete
    Replies

    1. 입시준비생이
      베르세르크를 알았다는 것에 놀래고, 소주 두병과 함께 마신 사연 및 이유가 또한 궁금한...
      안주는 뭐였나요...?



      Delete
    2. 감사합니다.
      소주 2병을 먹고도 만화를 볼 수 있다니 역쉬. 베르세르크는 첨들었는데 재미있을 것 같네요.

      Delete
  13. 오오오오!!!!!
    추카 추카 또 추카!!!!
    후니는 중1, 우진이는 유딩이라..
    참 부럽기 짝이 없네용 ㅎ

    ReplyDelete
    Replies
    1. 감사합니다.
      많이 남은 것같아도 금방인듯 지나가지 않을까 싶네요. 아 그래도 수험생이 집에 있으면 엄청 피곤합니다요. ㅎㅎ.

      Dele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