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unday, January 3, 2016

자가보유율 vs 부모와 함께 사는 비율




http://qz.com/45082/adults-who-live-with-their-parents-its-not-just-because-they-cant-get-a-job/

http://brilliantmaps.com/europe-live-parents/

유럽에서 부모와 함께 사는 성인의 비율을 국가별로 보여주는 그림을 이웃의 포스팅에서 보고, 궁금해져서 확인해봤다.

남유럽, 동유럽의 비율이 북서유럽보다 높다.
실업률, 집값, 문화적 차이가 중요한 요소일 것이다.


http://eyeonhousing.org/2014/02/young-adults-living-with-parents-up-sharply/

미국에서 부모와 함께 사는 성인의 비율을 주별로 보여주는 그림이다.
미국 내에서는 문화적 차이가 상대적으로 적을 테니 주로 실업률, 집값의 효과를 보여줄 것이다.


http://www.calculatedriskblog.com/2010/12/under-35-living-with-parents-vs.html

미국에서 자가보유율과 부모와 함께 사는 성인의 비율을 비교한 것이다.
거의 반비례한다.

여기서 자가보유율은 집값과 실업률과 관련이 높을 것이라고 추정할 수 있다.


http://runmoneyrun.blogspot.kr/2015/12/blog-post_23.html

전에 미국의 자가보유율이 집값과 관련이 높지만 시차가 몇년 이상 존재한다는 것을 확인했다.


다시 미국에서 자가보유율이 낮은 이유를 꼽자면?

집값이 높다.
결혼을 안 한다.
결혼해도 부모와 함께 산다.
분가를 해도 세를 산다.



아래에 부모와 함께 사는 성인의 비율과 자가보유율을 최대한 길게 비교해본다.




census_millennials_at_home

http://www.slate.com/blogs/moneybox/2015/02/10/millennials_living_with_parents_it_s_harder_to_explain_why_young_adults.html

http://paa2015.princeton.edu/uploads/150830


50년간 반비례하고 있는 둘 간의 관련성은 명백하다.

그런데 이와 더불어 거의 50년 동안 증가하는 캥거루족의 추세가 보인다.
금융위기 이후 미국 집값과 가계부채의 조정, 완전고용수준의 실업률을 고려하면, 이것이 집값이나 실업률만으로 설명할 수 없다는 점은 명백하다.

다시 사회적인 변화로 눈을 돌려봐야 한다.
뭘까?

위의 글에서는 학자금 대출과 늦어지는 결혼을 중요한 이유로 들고 있다.
최근 미국 가계부채증가의 가장 중요한 요인 중 하나(나머지는 자동차 대출)로 지적되는 학자금 대출은 미국사회를 50년동안에 걸쳐서 바꾸고 있다. 무슨 결과를 낳을 지는 두고 보자.




https://www.newyorkfed.org/medialibrary/interactives/householdcredit/data/pdf/HHDC_2015Q3.pdf



-----------
추가


http://www.pewsocialtrends.org/2013/08/01/long-term-changes-in-young-adult-living-arrangements/

SDT-millennials-with-parents-08-2013-02

퓨 리서치의 2013년 자료
대학진학 증가, 결혼 감소, 남녀간 차이, 실업률 등의 영향 분석.


http://www.pewsocialtrends.org/2015/07/29/more-millennials-living-with-family-despite-improved-job-market/

퓨 리서치의 2015년 자료
금융위기 이후 고용시장회복에도 불구하고 부모와 사는 성인이 증가한다고.
2013년 이후 대학진학률 감소했어도 그렇다고.
캥거루족은 당분간 지속될 트렌드?


http://www.trulia.com/blog/trends/basement-dwelling-millennials/

기숙사에 사는 대학생(부모와 함께 사는 것으로 계산된다고)을 제외해도 캥거루족 증가라는 결과는 같다고.









3 comments:

  1. 사회의 현상을 보면 결국은 경제적인 원인이 크게 작용할 때가 많은 것 같아요.

    올라가는 미국대학등록금을 학자금 대출로 해결한게 아니라 오랜 시간에 걸쳐 사회에 다른 현상들을 발생시키고 있는 것으로 보이네요.

    ReplyDelete
    Replies
    1. 덕분에 재미있게 시간을 보냈네요. ㅎㅎ. 최근에 하이일드관련 그림만 보다 잊고 있던 학생대출을 돌고돌아 다시 확인했으니 소득이 있는 셈이네요. 그나저나 대출이라는 것이 어디서나 요물인 것 같아요.

      Dele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