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riday, July 15, 2016

cosmetics export 20160715 - new era



http://runmoneyrun.blogspot.kr/2016/07/cosmetics-export-20160701.html
http://runmoneyrun.blogspot.kr/2016/06/cosmetics-export-20160615.html

화장품 수출이 수입을 넘어선 것은 기준에 따라 12년, 혹은 13년이다.
중국을 포함한 중화권으로의 수출이 증가해서 발생한 일이고, 화장품의 선진국이라고 할만한 미국, 유럽, 일본으로의 수출은 수입보다 작았다.
그러나 16년 상반기에 선진국으로의 화장품 수출도 수입을 넘어섰다고 볼 수 있다.
한국 화장품 산업이 새 시대에 진입하고 있다고 보기에 충분하다.



3304 기준 수출 증가 추세 유지.



중국, 홍콩, 기타로 구분시 기타지역 수출이 급증하면서 가장 비중이 커졌다.



6월 기준으로 수입과의 격차를 확실하게 벌렸다.




12개월 누적(ttm)으로도 수출이 수입을 앞질렀다.
미국, 일본으로의 6월 수출 전년동월비는 70% 이상이다.
한국의 화장품이 한류에 기반해서 특수를 누리고 있다는 점은 부인할 수 없다.
그러나 중화권 이외 지역에서의 성과는 산업의 장기적 경쟁력 측면에서 보면 그 이상의 의미가 있을 것이다.






4 comments:


  1. 같은 얘기지만...
    수출 단가와 수입단가 차이도 많이 좁혀졌어요... 거의 같은 수준으로 수럼....





    ReplyDelete
    Replies
    1. 확인해보지 않았는데 역시 비슷한 방향이군요. 내수와 수출, 또 수출 지역간의 균형이 잡혀가는 중이라 사드같은 것이 실제로 화장품산업에 영향을 주더라도 표시가 덜 날 수도 있을 것 같아요. 언제까지 이런 추세가 유지될지 신기한 구석이 있어요.

      Delete

    2. https://maparam.files.wordpress.com/2016/07/customs-cosmetics-trade-statiscts.png

      그림에서 Ex Price(수출 단가), Im Price(수입단가) 부분입니다.
      Ratio = (Ex Price) / (Im Price)



      Delete
    3. 감사. 차이가 명확하게 좁혀지고 있네요.

      Dele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