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uesday, February 2, 2016

sec 4q2015 - inventory


http://runmoneyrun.blogspot.kr/2016/02/sec-4q2015-overview.html
http://runmoneyrun.blogspot.kr/2016/02/sec-4q2015-semi.html
http://runmoneyrun.blogspot.kr/2016/02/sec-4q2015-inventory.html


1
재고 추이.
부문별 재고는 15년 3q까지.
2011년 이전 재고는 회계 변경, 부문 조정 등으로 연속성 저하.

2015년 3q 재고 비정상적으로 높은 수준. 4q에 일부 감소.
추가 재고 조정 필요.



2
반도체, 가전의 재고 폭증.
매출 증가와 비교해야.



3

재고회전율 = 연간매출/재고

여기서는 재고/분기매출로 비교.


2015년 이후 반도체, 가전의 재고는 명백히 과다.
im부문은 정상범위 유지.

4분기 재고조정 4조.
가전 2조, im 1.5조 감소했으면 반도체는 0.5조에 불과.

2009년 4분기의 재고조정은 이후 회복의 기초.
2015년 4분기의 재고조정은 액수로는 역대 최고. 그러나 비율, 수준으로는 미달.
4분기 재고는 여전히 역대 최고 수준.



4

재고와 매출의 비율은 매출 성장, 매출 감소에도 불구하고 2010년부터 2014년까지 5년간 유지.

2015년 재고 급증은 삼성뿐 아니라 유가와 환율의 문제.
현대차 등 다른 수출기업뿐 아니라 한국, 미국 등 국가 전체로도 공히 나타나는 현상.
수출감소와도 당연히 관련.


5
재고와 영업이익.
재고의 급격한 조정은 영업이익의 급격한 감소와 동반하는 경우가 있다.
장기 추세는 비슷.

매출~영업이익~재고



6
ce부문 재고 과다.

정상적으로 3분기 재고 급증, 4분기 성수기 매출 이익 급증의 계절성.
2분기도 성수기.
그래서 재고와 매출/이익이 대칭적.

2015년 상반기 매출 부진으로 재고 지속 누적.
4분기 매출 수준은 과거 고점 이하. 3분기 재고 수준은 과거보다 2조 이상.

4분기 매출, 영업이익 개선을 고려하면 2조이상 재고 감소했어야.



7
반도체 재고
매출을 고려해도 과다.
4분기에 1.5조를 줄여야 매출대비 정상수준 복귀.




ce 2조 이상.
semi 1.5조 이상.
im 1.5조 이상.

합계 5조의 재고를 줄였으면 재고가 과거 수준으로 정상화되었다고 할 수 있다.
4분기 감소는 4조.

정상적으로 1분기는 재고 증가.
다른 조건이 같고 1조의 재고가 추가적으로 감소했어야 한다면?








No comments:

Post a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