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ednesday, August 5, 2015

pile




통계청에서 얻은 6월까지의 자료이다.
어려운 시절이지만, 사상 최대의 호황을 몇 년째 이어가는 업종도 있다.
증설을 해도 수요를 감당하지 못해서 생산 증가보다 출하 증가가 빠르고, 덕분에 재고는 12년만에 최저 수준이다.




전년동월비로는 12년에 이어 14년에 재고순환의 정점을 확인한 것으로 보인다.
레벨과 방향 사이에 차이가 존재한다.

사상최대의 호황에서 재고가 추가적으로 감소할 여지가 없다는 것은 공장에 완성품 재고가 존재하지 않는다는 것이다.
가동율이 최대이고, 재고가 없기때문에 증설이 진행되는 만큼만 생산과 출하가 증가할 것이다.
아주 소수의 물량이 일시적으로 수출된 것을 제외하면, 오로지 내수에 의존하기때문에 장기적으로는 현재 증설되는 설비들은 공급과잉의 원인이 될 것이고, 피할 방법은 없을 것이다.




상장기업의 비상장 자회사 2개의 실적은 통계청 자료와 일치한다.
사상 최대의 실적을 이어가고 있다.
위쪽회사의 모회사는 호황을 이용해 상장까지 고려하고 있다고 한다.



아래 회사의 분기별 실적을 추정한 것이다.
1분기까지의 과거 실적이지만 분기별로 공개되지 않기때문에, 모회사의 별도, 연결실적에서 추정한 것이고 대략적으로만 일치할 것이다.
최근 몇년간 분기별 매출이 국가 전체 출하량과 높은 수준으로 동조화되어 있다.
출하량 증가율보다 매출 증가율이 더 높고, 국내 점유율이 지속적으로 상승하고 있다.
가동율 증가외에도 설비증설도 진행되고 있었을 가능성이 있다.

파일 관련한 위의 그림은 자체로는 국가단위의 자료나 개별회사의 자료가 모두 한 업종이 초호황기를 겪고 있다는 것을 보여준다.
그러나 부동산, 가계부채로 나라경제가 거덜날 것이라고 믿는 사람들에게 부동산 거품의 징후로 보일 수 있다.
반대로 경기가 개선되고 소득이 증가하면 잠재적인 부채의 위험이 감소할 것이라고 믿는 사람에게는 장기간에 걸친 경기하락이 말뚝이 박히는 기초부터 개선되는 청신호로 보일 수도 있다.





http://runmoneyrun.blogspot.kr/2015/07/blog-post.html



미분양, 아파트분양


http://runmoneyrun.blogspot.kr/2015/05/vs_0.html





착공실적





5 comments:

  1. 그런데 콘크리트파일은 거의 끝난업종아닌가요?

    ReplyDelete
    Replies
    1. 정부자료, 기사, 공시에 드러난 것 이외에 업종이나 기업의 내부정보는 전혀 아는 바 없습니다.

      Delete
  2. 오늘 보니 금호석유 본주가 싸더라구요. 우선주는 거의 안 떨어졌는데 본주는 곤두박질 친 것 같아서, 관심 있게 지켜보고 있습니다. 본업 업황이 좀 회복된 모양이에요.

    ReplyDelete
    Replies
    1. http://www.kkpc.com/kor/invest/library/resultList/

      http://www.kkpc.com/download/?seq=6518

      합성고무 보다는 합성수지 쪽에서 이익을 많이 뽑아낸 것 같네요. 롯데케미칼, LG화학 처럼...

      ELS 락인이 걸려 있다는 글을 가투소에서 최근 읽은적이 있는데 그것 때문에 최근에 주가하락했는지는...............?

      그래도 합성고무 쪽에서도 매출도 증가는 했네요...
      저두 관심있게 보는 주ㅇ...

      Delete
    2. 예상보다 실적이 더 나왔네요.
      단기적으로는 급락했던 보통주가, 장기적으로는 배당증가를 기대할만한 우선주가 유망하다고 봅니다.

      Delete